이 블로그 검색

2012년 10월 14일 일요일

리더쉽을 기르는 지혜

리더쉽을 기르는 지혜






신중함 보다는 과감함을 선택하라


리더쉽을 기르는 지혜







실패를 방지하는 데 초점이 주어진다면 과감함 보다는 신중함이,
새로운 것을 창조하는 데는 신중함 보다 과감함이 적합합니다.
청년기에는 성장률이 일반적으로 높습니다.
그러나 개인, 회사, 국가 할 것 없이 나이 들고 성장하면서
지켜야 할 것이 많아지면
점점 신중해지고 보수적으로 바뀌게 됩니다.
조직의 안정을 추구하는 신중함이 결과적으로
조직의 쇠퇴를 촉진시킨다는 것은 아이러니가 아닐 수 없습니다.


[출처] 리더쉽과 스피치




할 수 있다고 생각하는 사람



리더쉽을 기르는 지혜



패배한다고 생각하면, 당신은 패배한다.
용기가 없다면, 당신은 하지 않는다.
승리하고 싶지만 할 수 없다고 생각하면,
당신이 할 수 없는 것은 거의 확실한 일이다.

실패할 것이라고 생각하면, 당신은 실패한다.
우리가 발견한 세상에서
성공은 사람의 의지로 시작되기 때문이다.
마음의 상태가 전부다.

뛰어넘는다고 생각하면, 당신은 뛰어넘는다.
당신은 날아오를 높이를 생각해야만 한다.
그전에 스스로 확신하고 있어야만 한다.
당신은 언제나 경기를 승리할 수 있다.

삶의 승리가 언제나 주어지는 것은 아니다.
더 강하거나 더 빠른 사람에게,
그러나 빠르거나 늦거나 승리하는 사람은,
할 수 있다고 생각하는 사람이다.


말을 바꿈으로써 운명을 바꾼다





리더쉽을 기르는 지혜






습관적으로 사용하는 말,
삶의 감정을 묘사하기 위해 번번히 사용하는 말들을 바꾸는 것만으로도
자신의 삶을 바꿀 수 잇다. 신중하게 말을 선택하고 사용할 수 있는
어휘의 폭을 넓히려고 끊임없이 노력해야 한다.

인간 뇌세포의 98%가 말의 지배를 받는다고 한다.
말에는 행동을 유발하는 힘이 있다.
말을 하면 그 말이 뇌에 박히고
뇌는 척수를 지배하여 척수는 행동을 지배한다.
할 수 있다고 말하면 할 수 있게 되고
할 수 없다고 말하면 할 수 없게 되는 것이다.
말의 효과를 제대로 보기 위해서는
반드시 입 밖으로 발음해야 한다.






리더쉽을 기르는 지혜




생각을 조심하라
왜냐하면 그것은 말이되기 때문이다.


말을 조심하라
왜냐하면 그것은 행동이 되기 때문이다.


행동을 조심하라
왜냐하면 그것은 습관이 되기 때문이다.


습관을 조심하라
왜냐하면 그것은 인격이 되기 때문이다.







리더쉽을 기르는 지혜





말하는 것의 두 배를 들어라





신은 어째서 인간에게 두 개의 귀를 갖게 하시고
입은 하나 밖에 만들어 주지 않으셨을까
그것은 말하는 것보다 두 배를 들으라는 것을
신께서 가르치시기 위함이다.

말이 당신의 입안에 있는 한은
당신은 말의 주인이지만
말이 입 밖으로 나가 버린 후에는 말의 노예가 될는지 모른다.
인간은 입 때문에 망하는 수가 종종 있지만
귀 때문에 망하는 일은 없다.






리더쉽을 기르는 지혜





소통



모든 만병은 혈의 흐름에 기인한다고 한다.
혈이 잘 통하게 하기 위해 금연을 말하고 육식을 많이 하지 말고
채식을 하고 운동을 하고 지나친 스트레스를 금물이라고 한다.
혈이 막히면 피가 고이게 되고 그 고여진 탁한 피로인해
암 유전자가 마치 내 세상인냥 신선한 유전자를 파괴하며 세력을
키운다. 세상사 소통은 몸속이나 몸 밖이나 똑같은 이치인가 보다.







커뮤니케이션과 간결함...
최고의 리더는 최고의 편집자






리더쉽을 기르는 지혜





성공적인 커뮤니케이션의 핵심은 간결하고 명확함에 있다.
스스로가 부족할 수록 말이나 글은 길어지고 어려워질 때가 많다.
반대로 최고의 리더는 간결하게 자신의 생각을 전달한다.

케네디 전 미국 대통령은 불필요한 내용을 제거하는 데 탁월한 편집자였다고
한다. 조지 워싱턴의 취임 연설문도 겨우 135단어에 불과했다
대중은 간결함을 원한다.
두서없이 늘어놓는 말을 듣고 싶어하는 사람은 아무도 없다.
탁월한 커뮤니케이터로 유명했던 로널드 레이건은 자신의 연설문
작가들에게 20분을 넘지 않는 연설문을 작성하라고 지시했다고 한다.
간결하고 명확함이 커뮤니케이션의 힘이다.


(예병일의경제 노트 중)





                                                     

댓글 없음:

댓글 쓰기